UPDATED. 2020-06-06 22:09 (토)
실시간뉴스
수원시, ‘확진자 동선 공개’ 소상공인 업소 19곳 '특별위로금'
상태바
수원시, ‘확진자 동선 공개’ 소상공인 업소 19곳 '특별위로금'
  • 한유진 기자
  • 승인 2020.05.2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까지 2차 지원…19개소에 각각 100만원 지원
코로나19 확진자가 수 시간 머무른 것으로 알려진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소재 한 볼링장에 14일 오후 마스크 착용 안내문과 손 소독제가 비치돼 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수 시간 머무른 것으로 알려진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소재 한 볼링장에 14일 오후 마스크 착용 안내문과 손 소독제가 비치돼 있다

[오가닉라이프신문 한유진 기자] 경기 수원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공개된 소상공인 업체 19개소에 특별 위로금 100만원씩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 3월25일에도 확진자 동선 공개에 포함된 업체 35개소에 100만원씩을 지원한 바 있다.

이번 2차 지원은 26일까지 19개소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기업·단체 등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위해 써 달라"며 수원시에 지정 기탁한 성금을 지원금으로 활용한다.

시가 업체에 연락해 지원을 안내하고, 업체가 신청을 하면 수원시사회복지협의회가 지원금을 배분한다. 위로금 지원은 기부금이 소진될 때까지 계속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확진자가 다녀간 업소는 수원시가 철저하게 방역을 하고, 살균 소독을 해 안심하고 이용해도 된다"며 "생각지도 않은 피해를 본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