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8:28 (월)
실시간뉴스
전북 익산 거주 대학생 코로나19 확진…26일 미국서 입국
상태바
전북 익산 거주 대학생 코로나19 확진…26일 미국서 입국
  • 이주석 기자
  • 승인 2020.03.28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누적 확진자 11명으로 늘어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전북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11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28일 전북도에 따르면 11번째 확진자는 익산 거주 A씨(24·대학생)로 이날 오전 1시30분께 보건당국으로부터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해 12월30일 대학교 해외 근로체험 차 미국(플로리다)으로 2명의 동행자와 함께 출국한 뒤 지난 26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입국 시에는 특별한 증상이 없어 공항버스를 이용해 거주지 익산에 도착한 뒤 부모 승용차로 귀가했다.

A씨는 27일 오전 11시 동행자의 확진 판정 연락을 받고 익산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검사를 실시했다. 현재 A씨는 원광대학교 격리치료실에 입원조치됐다.

도 보건당국은 A씨가 이용한 공항버스와 익산시보건소 선별진료소 등의 CCTV를 확보하는 동시에 소독 작업을 실시했다.

아울러 인천공항에 공문을 발송해 공항과 기내 접촉자 파악에 나섰다. A씨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자가격리 조치됐다.

도 보건당국은 추가 동선 및 접촉자 파악에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