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강서구, 서울 자치구 최초 '문화관광 해설사' 위촉
  • 한유진 기자
  • 승인 2019.12.05 10:11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한유진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서울 자치구 최초로 정식 문화관광 해설사를 통한 관광역량 강화에 나선다.
  
구는 지난 4월 마곡지구·서울식물원·문화 유적지를 연계한 관광자원을 개발하고 국·내외 관광객을 대상으로 전문적인 문화해설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문화해설관광 교육대상자를 공개모집했다.

예비역 대령, 12년간 해외대학에서 강의한 강사 등 8:1의 높은 경쟁률을 통과한 교육대상자들은 3개월간 한국관광공사 위탁교육과정과 강서구 실무수습 과정을 이수하며 전문역량을 키웠다.

실무수습 과정 중 기존 강서문화투어 코스가 아닌 개화산 권역 문화 투어코스를 신규로 발굴하는 등 강서구의 관광역량 강화에도 기여했다.

구는 최종평가를 마친 참가자들을 관광진흥법에 따른 정규 문화관광해설사로 위촉하고 내년부터 국·내외 관광객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문화관광투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기존 강서문화투어는 정규교육과정을 수료하지 않은 마을해설사가 투어를 진행해 많은 관광객이 찾는 한국관광공사 통합예약 사이트와 연계가 불가능한 어려움이 있었다.

앞으로는 정규교육과정을 수료한 해설사가 투어를 진행함에 따라 한국관광공사 통합예약 사이트에서 강서문화투어를 신청할 수 있게 된다.

이와 함께 투어시간도 구가 특정일을 정하는 방식에서 관람객이 희망하는 시간을 예약하는 방식으로 바뀐다.

새로운 강서문화투어는 내년 초부터 운영된다. 예약가능 코스는 위인 중심의 허준박물관 코스, 겸재정선미술관 코스와 자연환경 중심의 개화산 둘레기 코스로 총 3개 코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한유진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한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