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인천 남동구·미추홀구 일대 아파트·상가 정전...14분간 53건 피해 신고
  • 박연화 기자
  • 승인 2019.11.04 18:45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박연화기자] 인천 남동구·미추홀구 일대 아파트·상가 정전 피해 신고가 14분간 53건 접수, 소동이 벌어졌다.

4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49분~오후 3시3분 14분간 인천시 남동구와 미추홀구 일대 아파트와 미추홀구 내 아파트와 상가 건물에서 총 53건의 정전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피해 접수 유형을 보면 엘리베이터 고장 48건, 소방 시설 오작동 4건, 기타 1건이다.

이 사고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으나, 아파트와 상가건물 엘리베이터에 주민이 잇따라 갇히면서 소동이 빚어졌다.

소방은 인력 65명과 장비 41대를 투입해 구조작업을 벌였다.

또 한전 측은 오후 2시55분께 긴급 복구작업을 완료했다.

한전은 남동구와 미추홀구 사이에 위치한 변전소 및 송전선로에서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전 관계자는 "변전소와 송전선로 자체 문제인지, 변전소와 송전선로 사이 선로가 원인인지, 아직 정확한 원인은 파악되지 않았다"며 "7분만에 복구작업은 마쳤으나, 아파트 등 건물 자체적으로 대응이 늦어져 피해 신고가 많았던 것"이라고 말했다.


박연화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박연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