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전태일 힙합음악제 참가접수
  • 이연숙 기자
  • 승인 2019.09.11 15:59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연숙기자] 서울시는 오는 11월 16일 광화문광장에서 '제1회 전태일 힙합음악제'를 개최한다. 참가신청은 이달 말까지다.

전태일 힙합음악제의 키워드는 사랑, 연대, 행동이다. 전태일이 주변인들에게 펼쳤던 공감과 배려, 어려운 현실을 함께 개선하고자 했던 노력과 희망, 노동환경 개선을 위한 열정을 담은 힙합경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1세대 힙합뮤지션 가리온의 'MC메타'와 사회문제에 꾸준한 목소리를 내어온 '아날로그소년'이 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과 함께 기획하고 주관한다.

시는 전태일과 힙합은 저항이라는 공통적인 정신을 가지고 있다며, 청년들이 선호하는 음악 장르인 힙합을 통해 젊은 세대에게 전태일의 정신을 알리고 공감을 얻기 위해 음악제를 개최한다고 덧붙였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이달 30일까지 사랑, 연대, 행동을 주제로 한 1분 이내의 음원 또는 영상을 접수하면 된다. 접수방법은 SNS에 해시태그 #전태일힙합음악제 #LOVEMOVEUNITY를 달아 업로드하거나 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 대표메일로 보내면 된다.

접수된 음원과 영상을 대상으로 한 1차 심사결과는 10월 4일 전태일기념관 홈페이지와 개별연락으로 발표한다. 1차 선정작에 대해선 10월 20일 전태일기념관에서 현장 실연 경연을 펼친다. 1~2차 심사위원은 MC메타, 아날로그소년, 키비가 맡는다.

실연경연 통과자(팀)는 오는 11월 16일 광화문과장에서 열리는본선에 참여할 수 있으며, 이 공연은 시민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다. 본선심사는 힙합뮤지션 딥플로우, 팔로알토, 허클베리피가 맡고, 심사와 더불어 특별공연도 펼칠 예정이다.

본선에서는 총 3인(팀)을 선정해 각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하며, 음악제에 참여한 뮤지션이 직접 프로듀싱하는 음원제작 및 발표 기회도 제공한다.  


이연숙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연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