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 표명...후임은 누구?은성수 수은 행장, 윤종원 전 경제수석 등 하마평
  • 정선우 기자
  • 승인 2019.07.18 18:08
  • 댓글 0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 표명

[오가닉라이프신문 정선우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18일 사의를 표명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이날 취임 2년여 만에 사의표명 사실을 공개적으로 밝히면서 후임 인선에 관심이 쏠린다.

차기 금융위원장 후보로는 은성수 수출입은행장, 윤종원 전 청와대 경제수석,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 김용범 전 금융위 부위원장 등이 거론된다.

이중 은성수 행장이 차기 금융위원장으로 낙점된다면 진동수 전 위원장과 최종구 위원장에 이어 수출입은행장 출신이 금융위원장에 오르게 된다.

은 행장은 27회 행정고시로 공직에 입문해 기획재정부 국제금융정책 국장, 국제담당 차관보를 거쳐 세계은행 상임이사, 한국투자공사 사장 등을 두루 역임한 국제금융통이다.

만약 최종구 위원장에 이어 은 행장이 금융위원장에 임명되면 국제금융통이 바통을 이어받는 셈이다.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도 국제금융통이다. 이런 정황을 고려해 정부가 추후 남북 경제협력과 관련해 국제금융기구 등 국제사회와의 협력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금융당국 수장에 국제금융 전문가를 앉히려는 게 아니냐는 해석도 나온다.

실제 정부는 '2019 경제정책방향' 중 남북경협을 가장 중요한 내용 중 하나로 꼽은 바 있다.

다만 은 행장이 금융위 차기 수장으로 낙점되면 연쇄 인사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만약 그렇게 될 경우 차기 수출입은행장으로는 '국제금융 라인'인 유광열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 최희남 한국투자공사(KIC) 사장과 김용범 전 금융위 부위원장이 적임자라는 하마평이 나온다. 

사진 뉴스1


정선우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정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