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탄산음료·주스 매일 마시면 암 발병율 높아진다
  • 정선우 기자
  • 승인 2019.07.11 17:16
  • 댓글 0
"탄산음료·주스 매일 마시면 암 발병율 높아진다" Image by WikiImages from Pixabay

[오가닉라이프신문 정선우기자] 탄산음료·주스를 매일 마시면 발암 확률이 높다는 경고가 나왔다.

탄산음료·주스 등 설탕이 들어간 고당(高糖)음료를 하루 1잔씩만 마셔도 암 발병률이 확연하게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CNN에 따르면 10일(현지시간) 고당음료 섭취와 암 발병률의 상관관계를 다룬 프랑스 파리 13대학 국립보건의학연구소 마틸드 투비에 박사 연구팀의 논문이 영국의학저널 BMJ에 실렸다.

연구팀은 지난 9년 간에 걸쳐 건강한 프랑스 성인 10만125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으며, 조사 문항 중엔 24시간 내에 무슨 음식을 섭취했는지를 기술하는 항목이 포함돼 있다.

연구팀은 "탄산음료·주스 등을 하루에 100㎖ 이상 마시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암에 걸린 경우가 18% 더 많았다"며 "특히 유방암의 경우, 음료를 꾸준히 섭취한 사람의 발병률이 22%나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마틸드 박사는 "고당음료 섭취는 비만과 체중증가로 이어진다"며 "이번 연구결과는 음료 섭취만 줄여도 우리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점을 보여준다"고 지적했다.


정선우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정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