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아스달 연대기' 고재천, 타곤 장동건 대칸부대 3인방 홍술 역 존재감 눈길
  • 이은주 기자
  • 승인 2019.06.23 20:40
  • 댓글 0
'아스달 연대기' 고재천, 타곤 장동건 대칸부대 3인방 홍술 역 존재감 눈길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은주기자] '아스달 연대기' 고재천이 타곤 장동건 대칸부대 3인방 홍술 역으로 존재감을 발휘 눈길을 모았다.

배우 고재천이 tvN 화제작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에 출연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KPJ)는 태고의 땅 아스를 배경으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지난 22일 ‘Part2. 뒤집히는 하늘, 일어나는 땅’을 방영했다.

Part 2.에서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새로운 인물들을 중심으로 극의 전개가 급물살을 타고 있는 가운데 대칸부대는 첫 방송부터 강렬하게 등장, 이후 Part1. 에서 꾸준히 활약하며 주목을 받았다.

특히 대칸 부대의 3인방인 양차(기도훈),홍술(고재천),거매(지민)은 묵묵히 자신의 자리를 지키며 타곤의 뒤에서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는 중.

이에 홍술 역을 맡은 고재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7회 방송을 통해 은섬(송중기)과 대립하며 그의 정체를 밝혀내는 데 주요한 역할을 했기 때문. 양차(기도훈)과 함께 완벽한 액션 호흡으로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홍술 고재천은 예리한 눈빛과 함께 독특한 분위기를 내며 타곤의 강력한 아우라를 더욱 돋보이게 한다. 이후 본격적인 아스달 내의 대립이 예상되는 가운데 어떤 모습으로 존재감을 드러낼지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아스달의 중심에서 핵심 인물을 맡고 있는 ‘타곤’(장동건)이 이끌고 있는 대칸 부대에 대한 관심이 높은 가운데, 고재천은 마스크를 쓴 양차(기도훈)과 함께 강렬한 분장으로 극 초반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

tvN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오늘 밤 9시 제 8회가 방송된다.  

[사진 제공='아스달연대기' 캡처]

 

[사진제공 : 디엔터테인먼트 / tvN]

이은주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