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농촌진흥청, 농업 관련 업무·제도 개선에 국민도 함께현장 방문·토론회 진행, 국민과 조직 ‘진단’ 나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3.15 10:32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스마트농업, 농촌 연구 등 우리 생활과 밀접한 분야를 국민이 참여해 진단하고 개선하는 제도가 시행된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15일 일상생활과 밀접한 농업 분야의 업무 처리 절차와 제도를 개선하기 위해 국민과 함께 진단하는 ‘국민  참여 조직 진단’에 나선다고 밝혔다.

‘국민 참여 조직 진단’은 일반 국민으로 구성된 국민 참여단이 업무 현장을 찾아가 기관의 업무 추진 체계를 체험하고,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 의견을 제시하는 제도다.

국민 참여단은 14일 본청 강당(오디토리움)에서 사전 공동 연수(워크숍)를 시작으로, 전북 익산의 스마트팜(3. 19)과 전북 임실의 스마트축사(3.21), 전남 함평의 스마트농촌(3. 22) 현장을 찾아간다. 이어 국민 요구 분야를 발굴하기 위한 집중토론회(3. 28)를 연다.

농촌진흥청은 조직 진단 결과에 대해 관련 부서 등의 검토를 거쳐 정책에 반영하는 등 국민 참여 성과를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은 “국민의 목소리를 듣고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농업 기술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도형 기자  3570kdh@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