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8 16:27 (화)
실시간뉴스
연천 야생멧돼지 폐사체서 13번째 돼지열병 바이러스…전국 누적 44건째
상태바
연천 야생멧돼지 폐사체서 13번째 돼지열병 바이러스…전국 누적 44건째
  • 이광희 기자
  • 승인 2019.12.12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검출현황(‘19.12.12)

[오가닉라이프신문 이광희 기자]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12일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 답곡리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폐사체는 멧돼지 이동을 막기 위해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위험지역에 설치해 놓은 2차 울타리 내 농경지에서 지난 11일 환경부 수색팀에 의해 발견됐다.

연천군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현장을 소독하고 사체를 매몰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12일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연천에서 13건의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으며, 전국적으로는 44건이 됐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2차 울타리 안은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위험성이 큰 지역으로, 감염 폐사체 발견이 더 늘어날 수 있다”라고 말했다. 

/ 자료 = 국립환경과학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