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2 11:42 (수)
실시간뉴스
'서울시 우리동네키움포털' 10일 정식 서비스 오픈
상태바
'서울시 우리동네키움포털' 10일 정식 서비스 오픈
  • 한유진 기자
  • 승인 2019.12.09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가닉라이프신문 한유진 기자] 서울시는 그간 흩어져있던 다양한 아이돌봄정보를 통합해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서울시 우리동네키움포털'을 구축하고 11월28일부터 시범운영을 거쳐 12월10일 정식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9일 밝혔다.

그동안 아이돌봄 서비스는 제공기관별로 다양한 시스템을 통해 분산적으로 공개됨에 따라 시민들의 돌봄정보에 대한 접근성이 불편했으나 우리동네키움센터의 확충, 서울시 온마을돌봄체계의 구성과정에서 모든 돌봄정보를 한곳에 모아 통째로 제공한다는 차원에서 키움포털을 구축해 정보 접근성을 높이게 된 것이다.

키움포털은 초등학생 방과 후 틈새 보육을 메워주기 위한 서울시 대표 돌봄시설 '우리동네키움센터'에 대해 보다 상세한 시설 정보와 온라인 예약 서비스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이용 아동에 대한 출결현황까지 실시간으로 학부모에게 전송해 안심하고 키움센터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까지 마련했다.

서울시는 올해까지 지역 곳곳에 103개의 센터 설치를 확정했으며, 이중 12월4일 현재 36개 센터가 운영 중이다. 키움센터는 2022년까지 400개소가 문을 열 예정이다.

시설 검색에 있어서는 키움센터 외에도 우리집 주변에서 이용가능한 모든 돌봄시설과 교육정보 등을 한번에 찾고 이용할 수 있도록 '연령/기관/지역별 맞춤형 검색서비스'도 제공한다.

해당 서비스는 아동돌봄시설인 우리동네키움센터, 지역아동센터, 열린육아방, 공동육아나눔터, 초등돌봄교실 뿐만 아니라 서울시 보육포털과의 연계를 통한 영유아 돌봄시설의 검색까지 지원한다. 

또한 내 주변에 위치한 모든 돌봄시설을 지도 서비스 형태로 제공해마을단위에서 운영 중인 돌봄공간을 한눈에 보여준다.

키움포털 내에는 서울시 초등돌봄 관련 정책과 정보를 일원화해 제공하면서, 아동과 부모, 온마을이 함께 성장하는 참여형 돌봄체계 구축을 위해 우리키움참여단의 온라인 소통공간도 마련된다.

사진 서울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