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충북 특성화고 7곳 일반전형 미달…내달 추가 모집
  • 한유진 기자
  • 승인 2019.12.04 16:20
  • 댓글 0
충북도교육청이 2020학년도 신입생 특성화고 일반전형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7개 학교가 모집 인원을 채우지 못했다. 사진은 중학생 대상 특성화고 설명회

[오가닉라이프신문 한유진 기자] 충북의 특성화고등학교 일반전형 원서접수를 끝낸 결과 7개 학교가 모집 인원을 채우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2020학년도 신입생 특성화고 일반전형 원서접수 마감결과 22개 학교 2246명 모집에 1996명이 지원해 평균 경쟁률은 0.89대 1을 기록했다.

한국호텔관광고는 21명 선발에 26명이 지원해 가장 높은 1.23대 1, 제천상고가 42명 모집에 51명이 원서를 내 1.21대 1, 충주상고가 119명 선발에 135명이 몰려 1.13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청주농업고와 청주공고, 충북공고, 청주하이텍고, 제천산업고, 충북상업정보고, 진천상고, 대성여상, 청주여상, 한림디자인고, 영동인터넷고는 간신히 모집 정원을 채웠다.

반면 영동산업과학고가 22명 모집에 1명만 지원한 것을 비롯해 제천디지털전자고, 증평공고, 보은정보고, 충북산업과학고, 증평정보고, 현도정보고 등 7개 학교는 모집 인원을 채우지 못했다.

이들 7개 학교는 내년 1월에 추가 모집을 시행해야 한다. 이번 특성화고 일반전형 지원자는 5일 면접 등을 거쳐 6일 합격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 사진 뉴스1


한유진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한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