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 성남시 “CCTV에 결정적 장면 없어”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12.02 10:55
  • 댓글 11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해당 청원글은 2일 새벽 삭제된 상태다.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경기 성남시의 한 어린이집에서 발생한 또래 아동 상습 성추행 의혹과 관련 파문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어린이집 CCTV 영상에 결정적인 장면이 담겨 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진상조사를 벌이고 있는 관할 성남시가 2일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회의를 연다.

해당 의혹은 국비를 지원받아 설립돼 상대적으로 안전하다고 알려진 국공립어린이집에서 발생했다는 점에서 파문이 커지고 있다.

성남시에 따르면 시는 성추행 의혹이 제기된 직후부터 진상조사에 들어가 아동보호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해당 어린이집 CCTV 영상을 세 차례 확인했다.

하지만 관련 의혹을 특정할만한 장면을 발견하지 못하면서 2일 경찰, 아동보호 전문기관 등이 참여하는 관계기관 회의를 갖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서도 어린이집 CCTV를 다시 한 번 확인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CCTV 영상이 위에서 촬영된 것이어서 아이들의 머리만 보이고 그 아래 부분은 잘 보이지 않아 명확한 사실 관계를 확인하는 데 한계가 있었다”며 “관계기관 회의에서 이 부분도 재차 확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성남 어린이집 성추행 의혹은 피해자 부모라고 밝힌 사람이 지난 1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과 지난달 2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리면서 알려진 뒤 파장이 커졌다.

피해자 부모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어린이집에서 성폭행을 당했습니다. 제발 제발 읽어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어린이집 CCTV를 확인해본 결과 제 딸이 진술했던 장소와 상황 등 모든 정황이 아이의 진술과 똑같이 그대로 찍혀있는 것을 원장, 담임 두 명, CCTV 관리자, 저희 부부가 한자리에 모여 확인했다”고 전했다.

그는 “아이가 아파트 자전거 보관소에서 바지를 올리며 나오는 것을 보고 그곳에서 무슨 일이 있었는지 물으면서 관련 사실을 알게 됐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가해자 부모, 가해자 아이, 가해자와 동참해 피해자를 둘러싼 3명의 아이들, 아이의 고통을 무시해버리고 무마하려 한 어린이집 원장과 선생을 반드시 처벌해 달라”고 호소했다.

이 청원인은 지난달 2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글을 올리고 “5세 된 딸 아이가 지난 4일 성폭행을 당한 사실을 제게 털어놨다”고 밝혔다.

또 다른 아동들로부터 성추행을 목격하거나 가담했다는 증언을 받았으며, 병원에서 신체 주요 부위에 염증이 생겼다는 소견서도 받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해당 글과 청원글 등은 2일 새벽 삭제된 상태이다. 피해자의 부모는 이날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에 “제게 곧 고소, 고발이 진행될 것 같다. 글을 내리라는 압박에 저도 사람인지라, 맘카페에 올렸던 글은 싹 다 전부 내렸었는데”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미투운동++++ 2019-12-02 13:57:03

    ++++++다음 유튜브에서 성범죄 1위목사 검색필독하자 +++++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 필독하자 +++++

    ++++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기독교 이단사이비 종교명단 검색 필독하자 ++++   삭제

    • 미투 2019-12-02 13:55:38

      허경영 실체 알고 속지말자 유튜브에서 가로세로 연구소 검색해서 최사랑 허경영 방송 보고 사기꾼한테 속지말자 복사홍보하자 00


      +++ 국민 여러분 종교자유는 기본 인권이다 그러나 종교 사기는 믿지 말자 +++부탁해요++




      국민이 속앗다




      ----대한민국 국민 생각----

      국민 여러분 윤지오 유승준은 국민 속이고 돈벌고 도망간 년놈이다

      유승준이 자기가 군대 간다고 말한적 없다고 아직도 대한민국 국민사기를 친다

      유승준 본인이 방송에서 여러번 대한민국 남자라면 ?당연히 군대가야 된다고자기도 군대 간다고 말했음   삭제

      • 답답하네요 2019-12-02 13:51:07

        답답하네요. 법이 왜 이런건지 가해자 부모도 똑같이 딸이 있으시던데.. 입장 바꿔 생각해보시면 본인 딸이 사각지대에서 그런일을 당하고 오고 말을하면 딸아, 넌 거짓말을 하고있어!! 증거도 없자나? 이러실건가요? 부모가되어가지고 딸도 있으시면서 어떻게 그럴수가 있는지... 꼭 본인이 본인가족이 당해야만!! 정신차리고 잘못됨을 느끼는건가요? 그렇다면 언젠가는 정말 똑같이 당할수도 있다는점 늘 느끼시면서 죄책감에 사시게될겁니다. 지금이라도 뉘우치고 인정하세요. 죄 받고 아이는 성교육 제대로 받아야 크면서 다시는 다른사람에게 피해주지 않습   삭제

        • 기레기새끼 2019-12-02 13:47:57

          이건 기래기새끼가 기래기제목 단거구만 성남시가 결정적 장면이 없어서 처벌안한다 이런내용은 하나도 없는데 제목 저따위로 써가지고 ㅋㅋㅋㅋㅋ 안그래도 열받는 국민들 더 열받게하네 한국 기레기새끼들 이런기사 쓰는놈들은 박제해야함   삭제

          • 나도아빠 2019-12-02 13:30:25

            결정적증거없어 나몰라라 하지마시고 모든일을 가족일같이 바라보시길바랍니다   삭제

            • 장난하냐? 2019-12-02 13:29:57

              CCTV에 안 찍혔으면 그만?
              그러면 CCTV 없는 곳에서 사람이 죽었을 때,
              다른 정황 증거로 살인범을 잡는 건 뭔데?

              그래. CCTV로 무죄 받게 하려고 하겠지?
              그러면 더 큰 문제가 생길거다.
              사람들이 가만이 있지 않아. 다 기억해.   삭제

              • sasd 2019-12-02 13:26:15

                그럼... cctv만 안찍히면 어떤 범죄도 가능하다는 말인건가.. 싶네요...
                아이가 법적 제제를 통해 스스로의 잘못을 뉘우칠수 없는 나이 또는 상황이라면 해당 책임은 가해자의 부모에게 붇는것이 합당하다 사료됩니다.
                말도 안되는 상황에 말도 안되는 가해자 부모의 답변..
                진짜 어이가 없네요.. 이걸 두고보면 대체 왜 어떤이유로 대한민국에서 살까요?
                국가가 우리를 지켜줄수없다면.. 우리 국민들은 법이 통하지 않는 사회에 내놓아진 국민이 될 뿐입니다.   삭제

                • 나도 성남 엄마 2019-12-02 13:24:51

                  cctv 안찍혔으니까 나몰라라~ㅋㅋ 말같은 소리를 해~
                  이 사건이 유아 무야 그냥 지나간다면, 피해아이는 상처로, 가해 아이는 괴물로...   삭제

                  • 돌았다 세상이 2019-12-02 12:37:53

                    Cctv에 안 찍혔어도 정황증거 다 있잖아요. 피해자 신체에 염증, 바지 추스르고 나오는 cctv 장면
                    이 나라는 가해자 감싸지 못해서 안달난 것 같음. 성추행도 폭행도 판사새끼가 직접 하는걸 봐야 유죄인가봐
                    정신차려요 지금 피해자가 6살 아이에요. 평생동안 그 고통 안고 살아가야할 무수한 세월을 두고도 그런 말이 나오는지?
                    가해자 아버지 당신은 평생 피눈물 흘리며 살게될겁니다. 나쁜놈이 잘 사는 세상같죠? 아니에요 ㅋㅋ 일단 국대부터 짤리고 봅시다 한번 ^^ 청원 벌써 7만명 ^^   삭제

                    • Jmy 2019-12-02 12:35:18

                      야이기자야   삭제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