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강남구, '이색 건물번호판'으로 도로명주소 홍보
  • 한유진 기자
  • 승인 2019.11.21 11:36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한유진 기자]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지난 11일 자율형 건물번호판을 자연친화적으로 제작해 청사 내에 설치하고 18일 영동대로의 명예 도로명인 '무역대로'에 '명예도로 안내표지판'을 설치하는 등 도로명주소 활용·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자율형 건물번호판이란 소유자가 건물외관과 주변환경에 어울리도록 디자인해 설치하는 번호판이다. 구는 강남구 도시디자인위원회 자문을 거쳐 석재로 만들어진 개성 있고 자연친화적인 번호판을 설치해 내방민원인·운전자 등 구민이 도로명주소를 친밀하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구는 지난 18일 봉은사역 7번출구 앞 무역대로에 부여일자·유래, 시·종점 등이 표기된 '명예도로 안내표지판'도 설치했다.

6월에는 언북초등학교에 독특한 육각형모양의 자율형 건물번호판 설치를 지원해 어린이들이 도로명주소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한유진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한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