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이일규 소방관 '책상형 안전사다리', 국민안전 아이디어 대상 수상
  • 박연화 기자
  • 승인 2019.10.21 15:33
  • 댓글 0
제2회 국민발명챌린지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대상을 받은 '책상형 안전사다리'. (소방청 제공). 

[오가닉라이프신문 박연화기자] 소방청은 '제2회 국민발명챌린지 아이디어 공모'에서 '책상형 안전사다리'를 제출한 충남 홍성소방서 이일규 소방관이 최고 우주작인 대상(국회의장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대회는 소방청과 경찰청, 해양경찰청, 특허청이 공동주최하고 발명진흥회가 주관한다.

실용성이 높은 우수한 안전기술을 육성하기 위해 현장 대원의 아이디어를 발굴해서 시상하는 대회로, 참가대상은 소방청, 해경청, 경찰청 소속 공무원이다.

이번 대회에는 총 725건의 재난 및 치안 현장의 기술 아이디어가 접수되었으며 이중 24개의 아이디어를 최종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지난 5개월간 지식재산 전문가 등 외부위원들의 5단계에 걸친 심사 끝에 영예의 대상은 '책상형 안전 사다리'가 수상하게 됐다.

이 아이디어는 지난해 종로 고시원 화재에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한 것을 계기로 원룸 또는 고시원 같은 좁은 공간의 화재취약시설에서 평상시 책상으로 사용하다 화재 등 위급 상황 시 안전사다리로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든 피난 도구다.  

대상을 수상한 이일규 소방관은 "현장경험을 바탕으로 생각해낸 소소한 아이디어였다"라며 "시제품으로 만들어져 화재 등 위험한 상황에 유용한 피난장비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밖에 소방관 수상자는 △서울본부 오창훈의 자동 개폐 중앙분리대 △경남본부 박종율의 화재감지 피난유도 AloT 디비아스 △강원본부 김문선의 유체의 흐름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한 호스 △경남본부 남택선의 소화용 모래 분사 설비 등이 이름을 올렸다.

한편 입상한 24개의 아이디어는 후속지원을 통해 특허·기술 전문가의 일대일 컨설팅을 제공받아 국유특허로 권리화가 진행 중이다. 특히 대상 수상품은 국제특허(PCT)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후 각각의 국유 특허들은 부처별로 상용화를 거쳐 민간으로의 기술이전까지 계획 중이다.

이번 대회 시상식은 오는 23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되며 21일부터 23일까지는 수상작 전시회가 같은 장소에서 진행된다


박연화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박연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