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설리 부검 결과 발표…경찰 “외압·외력 등 타살 혐의점 없어”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10.16 13:30
  • 댓글 0
사진 출처 = 설리 인스타그램

경찰이 가수 겸 배우 설리(25·본명 최진리)의 부검을 실시한 결과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16일 오전 9~11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진행된 최씨(설리) 부검에서 "최씨에 대한 1차 부검결과, 외력이나 외압 등 기타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는 의견을 구두 소견으로 전달 받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유가족 동의하에 부검이 실시됐다"며 "최종 자세한 부검결과는 서면으로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유가족으로부터 부검 동의를 얻은 후 지난 15일 수원지검 성남지청에 설리에 대한 부검영장을 신청했다.

앞서 지난 14일 오후 3시21분께 설리가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 소재 자신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 매니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당시 현장에 설리의 심경이 담겨있는 노트 한 권을 발견했다.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