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오늘날씨 태풍 하기비스 영향 동해안 최대 110km 강풍, 아침 2~3도↓ 미세먼지 좋음·보통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10.13 05:33
  • 댓글 0
천리안위성 2A호(GEO-KOMPSAT-2A: GK2A) 13일 00시 02분 날씨 영상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일요일인 13일, 오늘날씨는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본을 강타한 초강력 제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의 영향으로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은 흐리고 최대 순간풍속 시속 110㎞의 강풍이 불겠다.

아침기온은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어제보다 2~3도 낮아 춥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 대부분 좋음·보통 수준이겠다.

기상청 일기예보에 따르면 오늘날씨(13일)는 중국 북동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은 태풍 하기비스 영향으로 대체로 흐리겠다.

월요일인 내일날씨(14일)는 중국 북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다만 오후(15시)부터 동풍의 영향으로 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가끔 비(강원높은산지 비 또는 눈)가 오는 곳이 있겠다. 또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은 대체로 흐리겠다.

오늘 아침 최저기온은 7~17도(어제 9~20도, 평년 6~15도), 낮 최저기온은 17~24도(평년 20~24도)가 되겠다. 내일(14일) 아침 기온은 7~15도(평년 6~15도), 낮 기온은 17~24도(평년 20~23도)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우리나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오늘(13일)과 내일(14일) 아침 기온은 어제(12일)보다 2~3도 낮아져 대부분 내륙이 10도 이하의 기온 분포를 보이면서 춥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오늘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3도 △수원 12도 △춘천 10도 △강릉 13도 △홍성 10도 △청주 11도 △대전 11도 △전주 11도 △광주 13도 △목포 13도 △여수 15도 △안동 9도 △대구 12도 △포항 17도 △울산 15도 △부산 15도 △창원 14도 △제주 17도 △백령도 13도 △흑산도 16도 △울릉도·독도 13도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2도 △수원 22도 △춘천 22도 △강릉 19도 △홍성 22도 △청주 22도 △대전 22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목포 22도 △여수 22도 △안동 21도 △대구 22도 △포항 20도 △울산 22도 △부산 22도 △창원 22도 △제주 22도 △백령도 19도 △흑산도 21도 △울릉도·독도 17도가 될 전망이다.

13일 일요일 오늘오후 날씨 일기예보 기상정보

한편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대륙고기압과 제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 사이에서 기압차가 매우 커지면서, 강풍특보가 발효된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 남해안에는 오늘(13일)까지 바람이 45~65km/h(12~18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30~45km/h(8~12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특히, 강원영동남부와 경상동해안에는 최대순간풍속이 90~110km/h(25~30m/s)로 부는 곳도 있겠다. 따라서, 이번 휴일 산행 시 강풍에 주의해야 하며 동해안과 남해안지역의 행락객들은 강풍과 너울로 인한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또한 오늘(13일)까지 매우 강한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양양, 포항, 울산)과 남해안(김해, 사천, 여수), 제주지역에 위치한 공항에서는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공항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는 것이 좋겠다.

해상 전망에 따르면 풍랑특보가 발효된 동해전해상과 남해상, 제주도해상에는 내일(14일)까지 바람이 35~65km/h(10~18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5.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며, 특히, 동해상에는 16일까지 물결이 4~7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또한, 내일(14일) 서해상에도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또한 동해안과 경남남해안, 제주도해안에는 너울로 인해 매우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고, 남해안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만조 시 저지대에서는 침수피해가 없도록 주의해야겠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오늘 미세먼지(PM10) 및 초미세먼지(PM2.5)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 대기 상태가 ‘좋음~보통’ 수준으로 청정하겠다. 오존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중기예보(15일~22일)에 따르면, 이번주 날씨는 동풍의 영향으로 15일은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 비(강원 높은산지 비 또는 눈)가 오겠고, 그 밖의 날은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많겠다.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3~14℃, 최고기온: 17~23℃)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으나, 후반에는 조금 높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16일까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면서 또한 “대부분 해상에서 매우 강한 바람과 함께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고 예보했다.

초강력 제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 위치 및 경로, 오늘 오후 온대저기압 변질 (12일 밤 10시 발표 기준)

■ 초강력 제19호 태풍 '하기비스' 오늘 오전 삿포로 해상 진출

한편 초강력 제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가 12일 일본에 상륙, 도쿄와 수도권을 강타했다.  태풍 하기비스 위치 및 예상 경로를 보면 13일 오전 삿포로로 빠져나가면서 오후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전망이다.

일본 간토(관동) 지역을 강타한 태풍 '하기비스'는 13일 오전 9시쯤에도 중심기압 97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 32m/s(115km/h), 강풍반경 350km, 강도 ‘중’의 중형태풍의 세력을 유지하다 오후헤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되겠다.

NHK에 따르면 태풍 하기비스가 강타하면서 12일 오후 10시 현재 기준 사망 2명·실종 6명· 부상 78명 등(오후 10시 기준)인명 피해가 발생했다. 이날 낮 최소 200만 가구, 약 460만명에 대해 피난 지시·권고가 나온데 이어 오후 9시를 기점으로 일본 전역의 81만3000세대·165만9000명에 대해 즉시 '피난 지시'가 내려졌다. 또 가나가와·지바·시즈오카현 등에서 약 21만4500가구(오후 8시30분 현재)에서 정전이 발생했다.

다소 세력이 약화되기는 했지만 반경이 워낙 커 우리나라에도 간접 영향권에 들면서 강풍특보 등이 발령된 상태다.

/ 사진 = 기상청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