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4 11:47 (목)
실시간뉴스
한화 이글스, 최윤석·이창열 등 11명에 '재계약 불가 통보'
상태바
한화 이글스, 최윤석·이창열 등 11명에 '재계약 불가 통보'
  • 정선우 기자
  • 승인 2019.10.11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가닉라이프신문 정선우기자] 한화 이글스가 대대적인 선수단 정리 작업에 나섰다.

한화는 11일 내야수 최윤석과 이창열 등 11명에게 재계약 불가 방침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올 시즌을 9위로 마친 뒤 내년 시즌 준비에 돌입한 모양새다.

최윤석, 이창열과 함께 홍유상, 박재형, 여인태, 임지훈(이상 투수), 이청현(포수), 박준혁, 홍성갑, 윤승열, 원혁재(이상 외야수) 등이 한화를 떠나게 됐다.

11명 중 가장 눈에 띄는 선수는 최윤석이다. 1군 경험이 가장 많기 때문. 2010년 SK 와이번스에서 데뷔한 최윤석은 2차 드래프트를 통해 2016년부터 한화로 팀을 옮겼다. 1군 통산 324경기에서 타율 0.206 2홈런 33타점을 기록했다.

이번 재계약 불가 통보는 정민철 신임 단장의 선임 이전에 진행된 일이다. 정민철 단장은 다음주부터 구단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