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EBS 한국기행] ‘바다 곳간’ 여수 연도의 가을… 해산물 나물비빔밥 맛 보실래요?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10.10 21:10
  • 댓글 0
EBS 한국기행-그곳에서 단 하루 ‘저 바다에 누워’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하루만이라도,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찾아가고 싶은 곳이 있다면 그곳은 어디일까.

고즈넉한 산사에 들려오는 풍경소리, 자연이 품어주는 조용한 시골마을, 파도소리가 들려오는 작은 어촌마을…. 이번 한국기행은 걷는 것만으로도 저절로 마음이 편안해지는 그곳으로 떠나본다

오늘(10일) EBS 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한국기행> ‘그곳에서 단 하루’ 4부에서는 ‘저 바다에 누워’ 편이 방송된다.

전남 여수반도가 품은 연도는 청정한 하늘빛 바다와 풍부한 어종으로 낚시꾼들에게도 유명한 섬이다.

낚시의 매력에 빠져 연도의 덕포마을에 정착한 유수열, 심재문씨 부부가 있다. 오늘도 부부는 다정히 손 붙잡고 집 앞 낚시터로 함께 나가본다.

바다가 훤히 내려다보이는 절벽에서 낚싯대를 던져보는 그들이다. 가을을 맞아 제철인 돌돔을 기대해보는 부부의 낚싯대엔 과연 무엇이 잡혀 올라올까?

소리도에는 지긋한 연세에도 여전히 바다로 나가는 두 명의 해녀가 있다. 가을을 맞이한 바다 곳간은 씩씩한 두 해녀 앞에 전복과 소라를 내보인다.

방풍나물이 천지에 난다는 이 섬에서 즐겨먹는 나물 비빔밥에는 연도에서 난 온갖 해산물들이 아낌없이 들어간다는데, 과연 그 맛은 어떨까?

대한민국의 숨은 비경을 찾아 떠나는 공간 여행이자 역사와 풍습, 건축, 문화의 향기를 느끼고 전달하는 아름다운 시간 여행 다큐멘터리 프로그램 EBS ‘한국기행’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 사진 = EBS 한국기행-그곳에서 단 하루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