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EBS 다큐프라임] 정전 66년…야생동물 천혜의 보금자리된 DMZ '산양의 꿈'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09.17 21:10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정전 66년이 되는 올해, 한반도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는 상황에서, DMZ에 서식하는 야생동물의 실태조사를 담은 EBS 다큐프라임 <야생리포트 DMZ> 2부작을 방송한다.

오늘(17일) <야생리포트 DMZ> 2부는 ‘산양의 꿈’이 방송된다.

남과 북은 1953년 조인된 휴전협정에 의해 생긴 DMZ(Demilitarized Zone, 비무장지대)를 사이에 두고 여전히 대치하고 있는 상태다.

수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었던 격전지였지만, 이제는 잡초와 숲으로 우거진 비무장지대. 전쟁의 결과인 이곳은 역설적으로 동물들에게는 천혜의 보금자리가 되었다. DMZ 철책에 갇혀 살아온 야생동물들의 66년간의 끈질긴 생명력을 찾아 떠난다.

■ 2부 ‘산양의 꿈’

천연기념물 제217호 산양. 일행은 험준한 암벽에서 갑작스레 산양과 만났다. 2001년 강원도 고성 뇌종 부대에 처음으로 모습을 보인 후 참으로 오랜만이다. 그들은 한 번 터를 잡으면 고집스럽게 자신의 보금자리를 지키며 한 곳에만 배설하는 습성이 있다.

배설물은 우리에게 많은 것을 알려준다. 유전자분석 연구원들은 배설물의 양과 크기를 통해 집단의 수를 추정하고, 유전자 샘플을 채취해 현재의 생물학적 상태를 진단한다.

조사 과정에서는 생각지도 못한 밀렵의 흔적이 발견된다. 과연 그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을까? DMZ의 야생이 우리에게 주는 메시지는 무엇일까?

EBS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다큐프라임’은 매주 월~화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 사진 = EBS 다큐프라임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