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9 15:19 (토)
실시간뉴스
보이스피싱 검거에 기여한 신고자·은행원에게 경찰 표창
상태바
보이스피싱 검거에 기여한 신고자·은행원에게 경찰 표창
  • 박연화 기자
  • 승인 2019.09.11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가닉라이프신문 박연화기자] 서울 종로경찰서는 지난 6일 보이스피싱 검거에 기여한 신고자와 은행원 2명 등 3명에게 신고보상금과 표창장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8월 보이스피싱 피의자가 피해자로 하여금 1200만원을 A씨에게 송금하도록 한 사건에서, A씨는 보이스피싱 사건임을 인식하고 경찰에 신고한 뒤 수거책을 유인해 경찰이 체포할 수 있도록 도왔다.

또 우리은행 YMCA지점 은행원 2명도 지난달 범죄의심 계좌에 입금된 1200만원과 500만원을 인출하려고 시도하는 인출책을 신고해 경찰이 인출책을 검거하는데 기여했다는 설명이다.

종로경찰서는 이에 신고자 3명에게 경찰서장이 직접 표창을 수여했다. 또 급박한 순간에 신속한 대처와 신고로 보이스피싱 범죄피해를 예방한 것에 대해 감사인사를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검찰·금감원 등 공공기관을 사칭해 피해금을 편취하는 형태의 기관사칭형 보이스피싱과 금융기관을 사칭해 저금리 대출을 해주겠다며 각종 수수료 명목으로 피해금을 편취하는 대출빙자형 보이스피싱이 지속 발생하고 있다"며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