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송자 전 연세대 총장 별세...학교장으로 장례
  • 박연화 기자
  • 승인 2019.08.23 17:50
  • 댓글 1
송자 전 연세대 총장

[오가닉라이프신문 박연화기자] 송자 전 연세대학교 총장이 별세했다.

23일 연세대에 따르면 송 전 총장이 22일 밤 10시50분 별세했다. 향년 83세.

지난 1992년부터 1996년까지 연세대 12대 총장으로 재직한 송 전 총장은 연세대 상경대 상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워싱턴대에서 경영학 석·박사를 받았다.

송 전 총장은 재직 시 국내 대학 최초로 '학교발전기금' 개념을 도입해 1000억원에 달하는 기금을 조성, 고등교육시스템의 경영학적 발전에 혁혁한 공로를 세웠다.

연세대에서 물러난 송 전 총장은 명지대학교, 한국사이버대학교 총장을 역임했으며 2000년에는 41대 교육부장관을 지냈다. 또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 미래 이사장, 한국가이드스타 이사장을 역임했다.

송 전 총장은 국내 현대 회계학 교과서의 효시라고 할 수 있는 '회계원리' 등 회계학 전반에 걸친 다양한 교과서를 저술하기도 했다. 교육 발전에 헌신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1997년 국민훈장 무궁화장, 1998년 자랑스런 연세상경인상, 2003년 자랑스러운 동문상을 수상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탁순희씨와 딸 송은미·정민씨, 사위 박기남·최재훈씨가 있다.

송 전 총장의 빈소는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연세장례식장 특1호실에 차려졌으며, 장례는 학교장으로 치러진다. 장례예배는 26일 오전 8시 연세대 루스채플에서 열리며 장지는 경기 여주시 남한강 공원묘원이다. 

사진 연세대학교 제공


박연화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박연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류성렬 2019-08-26 09:17:51

    https://www.pssangjo.com상조회사는 고객의 돈을 가장 잘 보관하고 있는 회사여야 합니다. 미래언제 발생할 지 모르는 장례를 사전 가입으로 완벽하게 준비하는 상조가입은 고객 돈을 85% 신한은행에 현금으로 예치계약을 맺은 PS상조에 가입하여야 합니다. 연합아카이브를 통해 고인있는 장례를 치러드리는 PS상조 가입상담 및 행사접수는 24시간 1899-6737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