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닥터탐정’ 권혁범, 첫 화부터 의미심장 존재감… 단숨에 눈도장 ‘콕’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07.18 13:50
  • 댓글 0
‘닥터탐정’ 권혁범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닥터탐정’ 권혁범이 의미심장한 존재감을 남겼다.

지난 17일 첫 방송 된 SBS 새 수목드라마 ‘닥터탐정’에서 사건의 핵심 인물로 떠오른 배우 권혁범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권혁범은 극중 TL메트로 하청업체 소속 스크린도어 수리기사 김도형으로 분했다. 안타까운 죽음을 맞은 정하랑(곽동연 분)과 서로 의지하는 형∙동생 사이 동료로 본사 정규직 전환 문제로 오해를 빚는 전개를 보여주었다.

서운함을 내비춘 도형이 하랑의 손을 놓치고 마는 모습과 동시에 끔찍한 사고가 발생해 충격을 안긴 가운데, 도형의 행방이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예상치 못한 충격 전개의 중심에 놓인 권혁범은 단숨에 의미심장한 핵심 인물로 눈도장을 찍으며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특히 서글서글한 모습부터 감정을 터뜨리기까지의 드라마틱한 열연이 방송말미 사고의 충격을 극대화하며 몰입도를 높였다.

향후 권혁범이 정하랑의 사고에 얽힌 도형에게 닥친 사연을 어떻게 풀어내며 또한 어떤 메시지를 전하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권혁범이 출연하는 ‘닥터탐정’은 매주 수,목 밤 10시 방송된다.

/ 사진 = SBS 수목드라마 ‘닥터탐정’ 캡처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