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EBS 세계테마기행’ 무용가 김주희와 함께, 캄보디아 ‘춤추는 바다’ 여정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07.18 19:40
  • 댓글 0
EBS1TV ‘세계테마기행-‘여름날의 꿈 캄보디아’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오늘(18일) EBS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세계테마기행-여름날의 꿈 캄보디아’(연출 박은영, 글·구성 이용규) 마지막 4부가 방송된다.

우리가 잊고 있던 꿈을 찾아가는 이번 캄보디아 여행은 무용가 겸 배우 김주희 씨가 큐레이터로 나선다. 여행이란, 낯선 것들을 경험하는 것이기도 하지만 내 안에 들어있는 것들을 다시 한 번 불러일으키는 것이기도 하다. 캄보디아로 떠나기 전 무용가 김주희 씨는 말했다.

“많은 사람들이 캄보디아를 생각하면 ‘앙코르 와트’만 떠올려요. 하지만 저는 앙코르 와트 벽에 새겨진 천상의 무희, 압사라부터 보고 싶어요. 옛 캄보디아 사람들은 압사라의 춤 속에 어떤 세상, 어떤 영혼을 담았을까요?”

EBS1TV ‘세계테마기행-‘여름날의 꿈 캄보디아’

이날 ‘여름날의 꿈 캄보디아’ 4부는 ‘춤추는 바다’ 편이다.

캄보디아 남부 해안 도시 캄폿은 대지와 바다의 문화를 함께 만날 수 있는 곳인데 요즘 이곳시장 좌판을 가득 메우고 있는 것은 제철을 맞이한 수많은 과일, 특히 그중에서도 ‘과일의 왕’이라 불리는 두리안이다.

두리안 나무가 드넓게 펼쳐진 농장에서 농부들과 함께 수확을 마친 여행자는 그곳에서 맛 본 두리안의 맛을 음미하며 코롱 산 로엠 섬으로 향한다.

EBS1TV ‘세계테마기행-‘여름날의 꿈 캄보디아’

인도네시아나 필리핀의 섬들에 비해 널리 알려지진 않았지만, 그래서 오히려 자연 그대로의 순수함을 간직한 코롱 산 로엠의 바다에서 캄보디아 자연의 매력에 빠져보고 다시 돌아온 프놈펜에서 한여름의 찬란한 꿈 같았던 캄보디아의 여정을 마무리한다.

살아있는 체험기를 전달하는 여행 프로그램 EBS1 ‘세계테마기행’은 매주 월~목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 사진제공 = EBS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