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태풍‘다나스’피해 최소화 위한 현장기술지원단 운영피해 우려지역 중심으로 농업인 대상 농작물 관리요령 전파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7.18 11:49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북상함에 따라 직‧간접 영향권에 속한 지역의 농작물과 농업시설물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18일부터 19일까지 ‘사전 현장기술지원단’을 운영한다.

‘사전 현장기술지원단’은 농촌진흥청과 도농업기술원, 시‧군농업기술센터의 농업전문가 27명으로 구성, 9개반으로 나눠 각 지역에 파견된다. 폭우와 강풍으로 피해가 우려되는 과수, 고추‧참깨‧콩 등 주요 밭작물, 벼, 농업시설물에 대한 사전 점검과 농업인을 대상으로 관리요령을 전파할 예정이다.

한편, 태풍으로 인한 농작물과 농업시설물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서둘러 물길(배수로)정비와 노후 시설물을 보강해야 한다.

 ○ 벼는 물꼬와 논두렁을 점검하고, 밭작물은 쓰러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지주시설을 튼튼히 세운다.
 ○ 과수는 나무가 쓰러지거나 가지가 부러지지 않도록 지주와 받침대를 보강하고, 가지를 유인해 고정한다.
 ○ 비닐하우스와 같은 농업시설물은 비닐 점검과 신속한 보수를 실시하고, 강풍에 날아가지 않도록 기초강화를 위한 보조지지대를 보강한다.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정준용 과장은 “현재 제5호 태풍 ‘다나스’의 이동경로가 유동적이기 때문에 직접 영향권에 든 지역 외에도 태풍 피해예방을 위한 사전관리에 관심을 가져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도형 기자  3570kdh@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