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2TV저녁생생정보] 옥천 부소담악&뿌리식당… 수제돼지갈비'산성골'·산낙지불고기'청해진'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06.26 17:50
  • 댓글 1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오늘(26일) 저녁 KBS ‘2TV 생생정보통 맛집오늘’ 845회차가 방송된다.

오늘 저녁 ‘2TV 생생정보’ 845회차 맛집으로는 △대결! 테마 맛집-25년 전통 수제 돼지갈비(산성골) vs 33년 전통 산낙지불고기(청해진) △장사의 신-연 매출 10억 꽃게장 세트(나룻터꽃게집) △미스터Lee의 사진 한 컷, 대한민국-충북 옥천군의 절경 ‘부소담악’과 맛집 ‘뿌리식당’ 등이 소개된다.

△‘대결! 테마 맛집’ 편에서는 서울 강북구의 25년 전통 수제 돼지갈비 서울 강북구 ‘산성골’과 서울 강동구의 33년 전통 산낙지불고기 ‘청해진’을 찾아간다.

25년 전통 수제 돼지갈비 ‘산성골’은 수제 돼지갈비를 판매하는 수유리 맛집으로 알려져 있다. 2015년 ‘생방송투데이’에서도 소개된 바 있다. 대표메뉴인 양념돼지갈비(국산수제진짜숯불돼비갈비 300g) 15,000원이다. 숯불삼겹살(180g) 18,000원, 한우특등심(180g) 18,000원, 한우특모듬(500g) 99,000원이다.

‘산성골’은 서울 강북구 덕릉로 126(번동 441-28)에 있다.. 영업시간 매일 10:00-23:00. 연중무휴(설 전날, 당일 휴무).

33년 전통 산낙지불고기 ‘청해진’은 산낙지를 매콤한 양념에 볶은 산낙지불고기와 크고 싱싱한 해물을 넣어 만드는 시원한 맛의 해물전골이 유명한 맛집이다. 대표메뉴인 산낙지불고기 1인 24,000원, 낙지불고기(1인분) 13,000원, 해물모듬전골와 해물모듬불고기(1인분) 각 24,000원, 산낙지해물모듬전골(1인분) 29,000원이다.

‘청해진’은 서울 강동구 강동대로 187(성내동 468-4 파크비유캐슬 1층)에 있다. 영업시간 매일 11:00-22:00. 브레이크 타임 15:00~17:00.

△‘장사의 신’에서는 인천 강화군의 연 매출 10억, 꽃게장 세트 전문 ‘나룻터꽃게집’을 소개한다.

연 매출 10억, 꽃게장 세트 ‘나룻터꽃게집’은 한방약재 10여가지를 첨가한 한방 웰빙 간장게장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국물맛이 일품이다. 봄,가을 꽃게철에는 100% 산꽃게로 조리해 신선한 활꽃게를 즐길 수 있다. ‘생방송오늘저녁’, ‘생방송투데이’, ‘서민갑부’에도 출연한 바 있다. 대표메뉴로 간장게장+양념게장+꽃게탕세트(1인) 30,000원, 세트 런치할인(11시~15시) 28,000원이다.

‘나룻터꽃게집’은 인천 강화군 내가면 중앙로 1270(외포리 509)에 있다. 영업시간 평일 10:00-19:30, 주말 09:00-20:00. 연중무휴.

방송 관계자는 “방송 후 가게가 혼잡할 수 있으니 전화 문의 및 예약 후 이용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미스터Lee의 사진 한 컷, 대한민국’ 편에서는 충청북도 옥천군으로 236번째 미션 여행을 떠난다. 이곳에서 정지용 생가(충북 옥천군 옥천읍 하계리 40-5), 뿌리식당(청산면 남부로 2165(지전리 9-10), 부소담악 보트투어(군북면 추소리 264-6), 이원양조장(이원면 묘목로 113)을 고개한다.

‘뿌리식당’은 옥천 청산면의 생선국수·어탕국수 맛집으로 잘 알려져 있다. 메기 생선국수 6,000원, 도리뱅뱅 대 20,000원, 매운탕 대 50,000원, 붕어찜 대 70,000원이다. 

‘부소담악’은 충북 옥천군 군북면 부소무늬마을에 있는, 호수 위에 떠있는 병풍바위다. 물 위로 솟은 기암절벽인데, 길이가 무려 700m에 달한다. 부소담악은 본래 물가 절벽이 아닌 산이었다. 대청댐이 준공되면서 산 일부가 물에 잠겨 물 위에 바위병풍을 둘러놓은 듯한 풍경이 되었다고 한다.

도경완·이지연·오승원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KBS ‘2TV 생생정보’는 매주 월~금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 사진 = KBS 2TV 저녁 '생생정보통' 맛집오늘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