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조성욱, 성실한 청년 알바 연기 눈길
  • 이은주 기자
  • 승인 2019.06.21 11:02
  • 댓글 0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조성욱, 성실한 청년 알바 연기 눈길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은주기자]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조성욱이 신예 배우로 성실한 청년 알바 연기를 통해 주목받고 있다. 

신인 조성욱이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을 통해 눈도장을 확실히 찍고 있다.

조성욱은 현재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 연출 김종창)에서 20대 청년 아르바이트생 민호 역을 맡아 적은 분량이지만 차곡차곡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극 중 아르바이트생 민호는 매사 성실하고 똑 부러지게 일하는 성실한 청년이다. 휴가 없이 아르바이트에 매진하는 동시에 주방장 영달(박근수 분)과 티격태격하며 웃음을 주는 역할로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민호 역 조성욱의 싱크로율 100% 캐릭터 소화력도 민호 역이 존재감을 드러내는데 한몫하고 있다. 훈훈한 외모와 함께 성실한 청년 이미지가 부각되며 조성욱의 매력이 한층 더 어필되고 있는 것이다.

특유의 단정하고 성실한 이미지로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조성욱이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을 통해 앞으로 활동이 기대되는 신인배우로 눈도장을 확실히 찍으면서 이후 행보에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조성욱은 케이블채널 Mnet ‘프로듀스 101 시즌 2’ 출신으로 방송 출연 직후 ‘일본 관광청 홍보 CF’ 등에서 처음으로 대중과 만났다. 이후 각종 CF를 통해 얼굴을 알렸으며 웹드라마 ‘인싸, 아싸 그리고 엉싸’에서 종삼 역을 맡아 열연했다.

[사진 = 위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은주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