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GTX 조속 추진, 진접·별내선 단절구간 연결 요청' 등 권역별 광역교통망 기본구상 8월까지 마련수도권 동북권 지자체 간담회
  • 김영수 기자
  • 승인 2019.06.14 17:02
  • 댓글 0
GTX 신속추진, 진접·별내선 연결

[오가닉라이프신문 김영수기자] 정부가 오는 8월 3기 신도시 교통대책 마련을 위해 수도권 동북권 지자체 간담회를 갖고 수도권 15개 지방자지단체의 의견 수렴에 나섰다.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는 지난 12일 경기북부청사에서 수도권 동북권역을 대상으로 한 '제1차 지자체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대광위는 앞서 2개월 간 8차례의 권역별 간담회를 통해 3기 신도시 교통대책 등 권역별 광역교통망 기본구상을 8월까지 마련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번 간담회에선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한국교통연구원은 물론 △양주 △남양주 △서울 송파 △성남 △하남 △수원 △용인 △인천 서구 △인천 계양구 △화성 △평택 △부천 김포 △파주 △고양의 지자체 관계자 30명이 참석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자리에서 경기도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B노선·C노선 조속 추진을, 남양주시는 진접선과 별내선 단절구간 연결을 요청했다. 양주시는 서울도시철도 7호선 연장 등을 건의했다.

대광위 관계자는 "앞으로 수도권 중 동남, 서남, 서북권 간담회를 순차적으로 개최하고 이 자리에서 나온 지자체의 건의사항을 교통연구원 등과 심도있게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수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