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aT, 양파의 효능·조리법 등 안내로 소비활성화에 나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6.14 09:24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이례적인 작황호조로 생산량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는 햇양파의 소비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KREI 농업관측월보(’19년 6월)에 따르면, 6월부터 본격 출하되는 ’19년산 중·만생종 양파 생산량은 평년보다 14.8∼17.1% 늘어난 1,298∼1,324천 톤으로 추정된다. 생산량 증가는 지난 월동기 온화한 기상, 4월 이후 적정기온과 강수량 유지에 따라 생산단수가 평년대비 12.4∼14.6%(6,859∼6,997kg/10a) 늘어났기 때문이다.

농식품부는 중·만생종 양파의 수급불안을 해소하고자 수급안정대책을 마련하여 전체 공급 과잉 예상물량 12만톤 중 9.4만톤(수출확대 및 농협‧지자체 격리물량 포함)을 시장격리 하였다.

또한, 햇양파 가격안정을 위한 소비촉진 대책(6.3)으로서 6월 초부터 농협 계통매장에서 실시중인 특판행사를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으로 확대하고, 학교·공공기관 등 대량 소비처의 단체 급식에서 양파를 활용한 식단이 확대 편성되거나 제공횟수가 늘어나도록 대한영양사협회와도 긴밀히 협력중이다.

aT 관계자는 “양파는 우리 음식에 꼭 들어가는 대표적인 양념 채소로 체내 염증 완화와 신경안정에 도움이 되는 퀘르세틴과 알리신이 풍부한 피로회복제이다. 저렴한 가격에 햇양파를 구입할 수 있는 구매적기이므로 햇양파를 활용한 다양한 요리를 즐겨 보시기를 추천한다”고 밝혔다.

한편, aT는 매주 다양한 제철농수산물의 효능·조리법 등의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aT 공식 블로그,  농산물유통정보의“식재료 아카이브”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도형 기자  3570kdh@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