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인도네시아 발리섬 아궁화산 또 분화…화산 주변 9개 마을에 다량의 화산재
  • 정선우 기자
  • 승인 2019.05.25 17:10
  • 댓글 0
인도네시아 발리섬 화산 또 분화

[오가닉라이프신문 정선우기자] 발리 섬 아궁화산이 또다시 분화하면서 일부 항공편이 결항됐다.

25일 트리뷴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세계적 관광지인 인도네시아 발리 섬의 최고봉 아궁 화산이 분화했다. 분화는 4분 30초간 이어졌으며, 분화구 사방 약 3㎞ 거리까지 화산탄과 파편이 튀었다.

발리섬 동부지역에 위치한 아궁화산은 전날 오후 7시 23분께(현지시간) 폭음과 함께 분화했다. 아궁 화산의 경보 단계는 전체 4단계 중 두 번째로 높은 '심각' 수준으로 알려졌다.

분화구 반경 4㎞ 구역에 대한 출입이 통제되고 있어 인명피해는 없었다.

현지 재난당국은 화산 주변 9개 마을에 다량의 화산재가 내렸다면서 해당 지역 주민에게 마스크 착용을 당부했다.

아궁화산 분화로 인해 발리 응우라라이 국제공항에서는 도착예정 항공편 4편이 취소되고 5편 이상이 출발이 연기되었다.

높이 3천142m의 대형 화산인 아궁화산은 2017년 11월에는 대대적으로 화산재를 뿜어내 항공교통이 장기간 마비되면서 한때 10만 명이 넘는 관광객이 발이 묶이는 사태가 벌어졌다.

한편 25일 현재, 발리 응우라라이 국제공항은 원활하게 예정대로 항공편 이착륙이 이뤄지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TV 방송캡처


정선우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정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