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조정민, KLPGA 투어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 시즌 첫승... 상금랭킹 1위 올라
  • 정선우 기자
  • 승인 2019.04.15 07:00
  • 댓글 0
조정민이 KLPGA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에서 우승. 인터뷰 하고 있다.

[오가닉라이프신문 정선우기자] 조정민(25·문영그룹)이 KLPGA 투어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총상금 8억원)에서 우승했다.

조정민은 14일 울산 보라 컨트리클럽(파72·6674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 2개와 더블보기 1개, 버디 4개를 묶어 이븐파 72타를 쳤다.

최종합계 7언더파 209타를 작성한 조정민은 공동 2위 그룹을 1타 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1라운드 공동 선두, 2라운드 단독 선두에 오른 조정민은 11번 홀(파4) 보기에 이어 12번 홀(파4)에서 더블보기를 적어내며 우승경쟁에서 멀어지는 듯 했으나 15~16번 홀, 18번 홀(파4)에서 버디를 추가하며 우승을 확정했다.

조정민은 이날 우승으로 지난해 6월 롯데 칸타타 여자 오픈 우승 이후 10개월 만에 KLPGA투어 챔피언이 되어 개인 통산 4승을 달성했다.

처음 막을 올린 대회에서 초대 챔피언에 오른 조정민은 이름을 역사에 남길 수 있어서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축구를 즐겨 보는 편인데, 토트넘 스타디움이 새로 생기고 나서 손흥민 선수가 첫 골을 넣고 역사에 이름을 남긴 것을 기억한다"며 "초대 챔피언도 그런 의미가 있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조정민은 "후반에 보기와 더블보기가 연달아 나와 하늘이 무너져 내렸다"며 "그러나 캐디와 함께 '할 수 있다'를 외치며 경기에 집중했고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말했다.

18번 홀에서 공동선두에 나란히 자리했던 이승현(28·NH투자증권)과 김보아(24·넥시스)는 최종합계 6언더파 210타로 공동 2위에 만족해야 했다.

임희정(19·한화큐셀)은 4위(5언더파 211타), 조아연(19·볼빅)과 김아림(24·SBI저축은행)은 공동 5위(2언더파 214타)에 자리했다.

한편 이날 우승 상금 1억6000만원을 손에 넣은 조정민은 시즌 상금 2억3803만원으로, 상금 랭킹 1위에 올랐다.

사진 KLPGA


정선우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정선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