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전국 1,113개 농축협 새 조합장 선출새 조합장 오는 21일부터 임기 시작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3.15 10:34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지난 13일 제2회 전국동시 조합장선거를 통해 향후 4년간 일선 농축협  조합을 이끌어갈 1,113명의 조합장이 선출되었다고 15일 밝혔다. 이들 조합장은 오는 21일부터 임기가 시작된다.

이번 조합장 동시선거에는 2,911명의 후보자가 출마하여 2.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였으며, 당선된 1,113명의 조합장 중 963명은 투표를 통한 경선으로, 단독 입후보한 150명은 무투표로 당선되었다.

이번 선거로 조합장이 바뀐 조합은 466개소(41.8%)로 지난 2015년 제1회 동시조합장선거(46.6%) 대비 4.8%p 감소하였으며, 여성 조합장은 전국적으로 23명이 입후보하여 8명이 당선되었다. 

이번 제2회 전국동시 조합장선거는 지난 2015년의 제1회 전국동시 조합장선거 때보다는 금품수수 등 불법 선거운동 행위가 다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위탁선거법 위반 조치건수 현황(선관위) >

구 분

고발

수사의뢰

경고 등

제2회(‘19.3.12)

520

127

12

381

제1회(‘15.3.10)

694

133

40

521

증 감

△25.0%

△4.5%

△70.0%

△26.8%

그러나, 제1회 선거때와 마찬가지로 선거과정에서 여전히 금품수수 등 불법행위들이 발생하였으며, 선거과정에서 조합 운영상의 각종 비위행태, 무자격조합원 등의 문제점이 드러나기도 하였다. 

농식품부에서는 금번 선거과정에서 나타난 과도한 선거운동 방법  제한 완화 및 조합원들의 알 권리 확대를 위해 「공공단체등 위탁선거에 관한법률」(이하 “위탁선거법”) 개정을 적극 추진하는 한편, 조합의 비리 근절 및 무자격조합원 정리를 위한 제도개선도 추진한다.

조합장 선거제도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제고하기 위한 위탁선거법 개정을 위해 농협 및 선관위, 국회와 적극 협조할 계획이다. 또한, 선거 과정에서 드러난 일선 농축협 조합의 경영비리 및 도덕적 해이 등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농협중앙회와 협조하여 일선 농축협 조합의 경영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조합 임직원에 대한 청렴교육 등 윤리교육도 강화하는 방향으로 제도개선을 추진한다.

한편 매년 선거시마다 불거진 무자격조합원 문제에 대해서는 농협중앙회와 합동점검을 강화하고, 조합원 확인 방법 명확화 등의 제도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도형 기자  3570kdh@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가닉라이프신문 독자 초대 이벤트
금액 20만원 상당의 무료 마음건강검진
▶ 정신의학신문 마음건강센터 무료마음건강검진 받아보세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