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이달의(3월) 농촌융복합산업인에 박영학 대표 선정김치(반찬)제품 개발, 지역 공공급식 판로확보로 농촌융복합산업 이끌어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3.14 11:00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이달(3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人)으로 강원도 원주시 ‘농업회사법인 원주생명농업(주)’의 박영학 대표를 선정했다.

농업회사법인 원주생명농업(주)은 유기농산물, 무농약농산물, 무항생제축산물 취급자 인증을 획득하고 계약재배하거나 수매한 친환경 농축산물을 이용하여 현대인들의 식생활을 고려한 다양한 소포장 김치, 반찬제품의 개발을 통해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성공했다.

원주생명농업은 철저한 품질관리를 위하여 총 162명으로 구성된 지역 농민회원(주주)들과 계약재배를 통해 쌀, 복숭아, 채소를 비롯한 16개 품목의 친환경 농축산물을 생산하고 있으며, 지역농가의 안정적 소득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2004년 친환경농산물 공동물류센터를 시작으로 도정공장, 공동선별장, 제철신선반찬공장을 구축하였고 세척기, 포장기, 냉장·냉동시설 등을 완비하여 다양한 가공제품을 개발·판매하고 있다.

안전한 식품 생산을 위해 HACCP 인증을 취득하고 화학비료를 쓰지 않고 우렁이와 쌀겨를 이용해 생산한 친환경 쌀 ‘오리 농군, 우렁 각시’와 무항생제 축산물 인증을 받은 ‘유정란’, 제철 채소를 이용한 김치와 반찬, 메주 등 친환경 제품을 생산하여 소비자의 다양한 기호를 충족시키고 있다. 제품의 약 80%를 두레생협과 지역생협에 납품하고 있으며, 작년부터 공공급식 납품과 로컬푸드 직매장 판매로 유통망을 확대하여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또한, ‘두레귀농학교’ 유기농업 교육기관으로 친환경 농업 전파와 농촌지역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으며, ‘농산물 수확’ 체험, ‘대보름 행사’, ‘나눔 바자회’ 등 연간 20회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사계절 내내 체험방문객을 유치하고 있다.

아울러, 원주생명농업은 제조가공 시설에도 지역주민을 적극 고용하였고, 양질의 일자리 제공을 위해 2018년 일용직 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는 등 사회적기업으로서 지역사회 상생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농식품부 농촌산업과장은 “농업회사법인 원주생명농업(주)이 지역주민을 적극 고용하고, 고품질의 친환경 농축산물을 이용해 소비자의 다양한 기호를 충족하는 제품 개발로 우리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였다”고 밝혔다.

김도형 기자  3570kdh@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