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공식입장] 정준영, 몰카촬영·동영상유포 인정 “연예활동 중단…평생 반성하겠다” 사죄
  • 이주석 기자
  • 승인 2019.03.13 09:24
  • 댓글 3
이성과의 성관계를 불법 촬영해 유포한 혐의로 입건된 가수 정준영(30)이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그는 13일 0시를 넘어선 심야시간에 소속사를 통해 동영상 촬영 및 유포를 인정하고 연예 활동을 중단한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발표했다. / 사진 = 뉴스1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주석 기자] 가수 정준영이 지난 12일 미국 LA에서 급히 귀국한 뒤 13일 0시를 넘어선 심야시간에 소속사를 통해 동영상 촬영 및 유포를 인정하고 연예 활동을 중단한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발표했다. 그는 “무릎꿇어 사죄”한다며 “평생 반성하겠다”고 밝혔다.

정준영은 이 사과문에 연예 활동 중단과 피해 여성과 분노한 국민들에 대한 사과, 앞으로의 경찰 조사를 성실히 받겠다는 내용을 담았다.

정준영은 먼저 "저에 관하여 거론되고 있는 내용들과 관련하여, 제 모든 죄를 인정한다"며 "저는 동의를 받지 않은채 여성을 촬영하고 이를 SNS 대화방에 유포하였고, 그런 행위를 하면서도 큰 죄책감 없이 행동했다"고 혐의를 인정했다.

또 "이 사건이 드러나면서 흉측한 진실을 맞이하게 되신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분들과, 실망감과 경악을 금치 못한 사태에 분노를 느끼실 모든 분들께 무릎꿇어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정준영은 "제가 출연하던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고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할 것이며, 이제는 자숙이 아닌 공인으로서의 제 모든 것을 내려놓고, 범행에 해당하는 저의 비윤리적이고 위법한 행위들을 평생 반성하겠다"고 사실상 연예계 생활을 하지 않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지난 11일 'SBS 8뉴스'는 정준영이 승리를 포함한 지인들이 있는 모바일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서 자신이 촬영한 불법 영상을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SBS가 입수한 지난 2015년부터 약 10개월간의 메신저 자료에 따르면 이 이간에만 10명의 피해 여성이 발생한 것으로 추측했다.

사건이 알려지자 정준영의 소속사는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으며 매우 유감스럽게 여기고 있다"고 밝혔고, 정준영은 현재 출연 중인 모든 예능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정준영을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 촬영 및 유포한 혐의로 입건했으며 정준영은 이번주 내에 경찰 조사를 받을 전망이다.

■ 다음은 정준영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보도자료 전문

안녕하세요,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귀국한 정준영이 당사에 다음과 같이 사과문을 전달하여 왔으며, 당사를 통해 본인의 입장이 가감없이 전달되길 부탁하였습니다.

이번 사건과 관련한 당사의 공식 입장은 내일 전해드릴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 다음은 소속사를 통한 정준영의 사과문 전문

부끄럽고, 죄스러운 마음으로 지면을 빌어 인사드립니다.

저 정준영은 오늘 3월 12일 귀국하여 다시금 사태의 심각성을 깨닫고 이미 늦었지만 이 사과문을 통해 저에게 관심을 주시고 재차 기회를 주셨던 모든 분들게 사죄의 말씀을 올립니다.

저에 관하여 거론되고 있는 내용들과 관련하여, 제 모든 죄를 인정합니다. 저는 동의를 받지 않은채 여성을 촬영하고 이를 SNS 대화방에 유포하였고, 그런 행위를 하면서도 큰 죄책감 없이 행동하였습니다.

공인으로서 지탄받아 마땅한 부도덕한 행위였고, 너무도 경솔한 행동이었습니다.

무엇보다 이 사건이 드러나면서 흉측한 진실을 맞이하게 되신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분들과, 실망감과 경악을 금치 못한 사태에 분노를 느끼실 모든 분들께 무릎꿇어 사죄드립니다.

제가 출연하던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고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할 것이며, 이제는 자숙이 아닌 공인으로서의 제 모든 것을 내려놓고, 범행에 해당하는 저의 비윤리적이고 위법한 행위들을 평생 반성하겠습니다.

누구보다도, 저의 행동으로 가장 큰 피해를 보신 여성분들게, 그리고 실망감을 넘어 분노를 느끼셨을 모든 분들께, 저를 공인으로 만들어 주시고 아껴주셨던 모든 분들게 사과 드립니다.

14일 오전부터 시작될 수사기관의 조사에도 일체의 거짓없이 성실히 임하겠으며, 제가 범한 행동에 대한 처벌 또한 달게 받겠습니다.

다시 한번 깊이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2019년 3월 12일 화요일

정준영 올림

이주석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가닉라이프신문 독자 초대 이벤트
금액 20만원 상당의 무료 마음건강검진
▶ 정신의학신문 마음건강센터 무료마음건강검진 받아보세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또로롱 2019-03-13 11:39:49

    우와.. 나같으면 낮뜨거워서 못살겄따.. 밖에는 어케 돌아댕김... 왜그랬어   삭제

    • 이내쓰 2019-03-13 09:58:04

      정준영이 미친갱이 나가떨어져라   삭제

      • 이지현 2019-03-13 09:57:26

        초범도 아니고 이전에도 이런일이 있었다는게 화가난다.
        구속수사않하고 뭐하나?
        백이 좋은건지 다빠져나갔더라. 16년 17년두번이나 더있었구만 화난다.쳐넣어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