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곡성군, 전남 동부지역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시범사업 시작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2.07 17:46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과 전남동부보훈지청이 죽곡면 국가유공자 유족 가정에 제1호 명패를 달며 전남 동부지역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시범사업을 시작했다.

보훈처에서는 국가유공자의 공헌과 희생에 감사하고 예우를 강화해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이고자 올해부터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건국훈장 3등급(독립장)을 받은 전남 곡성군 죽곡면 노○○ 씨 가정이 명패 달아드리기 제1호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게 됐다.

제1호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장에는 죽곡면 태평리 마을 주민들과 곡성군 8개 보훈단체지회장 등이 참석해 한마음으로 축하를 건넸다.

전남동부보훈지청은 앞으로 독립유공자, 상이군경, 참전유공자(6․25), 무공수훈자(6․25), 5․18부상자, 재일학도의용군인, 애국지사 등 올해 5,085명의 국가유공자 가정에 명패를 달아드린다는 계획이다.

이 중 곡성군 대상자는 총 348가구이다. 유공 유형에 따라 독립유공자는 3~4월, 민주유공자는 4~5월에 명패달기를 추진하며, 그 외의 국가유공자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전후로 집중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사진 곡성군

김도형 기자  3570kdh@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