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아웃도어 트래블
거문도 가기 편해졌다, 동절기도 1일 2왕복 운항
  • 이연숙 기자
  • 승인 2018.11.09 11:00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연숙기자]  여수~거문항로가 준공영제 확대 지원대상으로 선정됨에 따라 여수에서 거문도간 여객선이 동절기(11~2월)에도 1일 2회 왕복 운항된다.

여수시(시장 권오봉)에 따르면 지난 5월 여수~거문 항로가 해양수산부의 여객선 준공영제 확대사업 지원대상으로 선정됐다.

해수부는 5월 4일 준공영제 확대사업 지원대상을 선정한 후 9일 여수~거문항로를 보조항로로 지정·고시했다. 여객선 준공영제 확대사업은 기존 보조항로 제도 대상을 확대, 적자항로와 1일 생활권 미구축 항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1일 1왕복 항로를 1일 2왕복하도록 하고 운항보조금을 지원해 섬 주민의 교통권을 확보하고 있다.

보조금은 추가 운항 결손액 100%로 국비가 50%, 시비가 50% 투입된다. 여수~거문항로의 경우 여객선이 3월부터 10월까지는 1일 2왕복 운항했으나, 동절기인 11월부터 2월까지 1일 1왕복 운항을 해왔다. 시는 결손액 보전 예산으로 올해는 5400만 원, 내년도는 2억1800만 원을 편성했다.

이연숙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연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