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정책 정부
'수요자 참여형 벼 품종 개발 소비자 밥맛 평가회' 아산서 열려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8.11.08 15:03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9일 충청남도 아산시 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지역 특성을 살린 대표 품종을 개발하기 위한 소비자 밥맛 평가회를 연다고 전했다.

이번 평가회는 지난 3월, 농촌진흥청과 충남 아산시가 맺은 ‘수요자 참여형 벼 품종 개발(SPP) 공동연구' 협약에 따라 마련한 것이다.

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하고 있는 조생종 3계통과 중만생종 3계통은 이날 소비자평가단 소비자평가단 (수도권에 거주하는 80여 명의 주부로 구성해 소비자가 직접 참여한 벼 품종 최종 선발과 농업인, 농협 미곡종합처리장(RPC) 관계자, 주민으로 구성된 밥맛 평가단)의 심사를 받게 된다.

이 계통들은 아산시 둔포면과 영인면의 농가 재배지에서 현지의 기존 농법대로 재배한 것이다.
 
평가단은 조생종과 중만생종으로 나눠 각각 찰기와 모양, 맛, 느낌 등을 평가한다.

밥맛 평가회를 통해 최종 선정된 1계통은 지역민 공고를 거쳐 품종명이 결정된다.

선정된 품종은 아산 지역의 농가 실증 시험 후 농촌진흥청 신품종선정위원회에 상정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중부작물과 김병주 과장은 “주민 참여로 지역 대표 품종이 만들어지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소비자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현장 중심 연구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김도형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