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정책 정부
LPG트럭 구매 시 400만 원 지원사업
  • 백종국 기자
  • 승인 2018.09.14 18:08
  • 댓글 0

[오가닉라이프신문 백종구기자]  환경부는 대한LPG협회, 기아자동차,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14일 서울 중구 어린이재단빌딩에서 '액화석유가스(이하 LPG) 희망트럭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식과 함께 LPG 희망트럭 1호차를 전달하는 행사도 열렸다. 1호차 주인으로 서울 송파구 가락농수산물시장에서 양파 도매업을 하는 30대 청년 소상공인이 선정됐다.  

LPG 희망트럭 지원사업은 노후경유차를 조기폐차한 후 LPG 1톤 화물차를 구매하는 경우 신차 구입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한LPG협회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올해 9월부터 내년  2월까지 대당 400만 원씩 300대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기초생활 수급자를 포함한 저소득층 및 국가유공자,  장애인, 다자녀·다문화가구, 사회복지시설 등이다.

이번 지원사업 재원은 LPG업체인 E1, SK가스에서 저소득층 지원사업을 위해 조성하는 LPG 희망충전기금을 활용했으며, 추가로 기아차에서 대당 50만 원의 차량가격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LPG 희망트럭 지원사업 접수 및 안내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백종국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백종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