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이승우 멀티골, 베트남 3-1 제압하고 한국 결승 진출
  • 백종국 기자
  • 승인 2018.08.29 20:33
  • 댓글 0
이승우가 3번째 골을 성공한 후 포효하고 있는 모습

[오가닉라이프신문 백종국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이 이승우(헬로스 베로나)와 황의조(감바 오사카)의 활약으로 아시안게임 축구 결승에 선착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9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베트남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4강전에서 이승우의 2골과 황의조의 1골로 3-1로 승리, 결승에 진출했다.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을 맞아 한국은 전방에 황의조와 손흥민, 이승우, 황희찬 등 해외파를 총출동시켰다.

전반 7분 중원으로 파고든 황희찬이 수비수 한 명을 제친 뒤 황의조에게 패스했으나 박스 앞에서 베트남 수비수와 뒤엉켜 넘어지는 와중에 흐른 볼을 쇄도하던 이승우가 잡아낸 뒤 왼발로 골문을 열었다.

또 전반 28분에는 중원에서 이진현, 손흥민으로 연결된 패스를 이어 받은 황의조가 일대일 찬스에서 오른발로 찍어차 골키퍼 키를 넘기면서 2-0을 만들었다.

후반 10분에는 중앙으로 파고든 이승우는 드리블로 전진해 나가다 박스 근처에서 황희찬에게 내준 스루패스가 수비수의 태클에 걸렸는데 이승우는 돌파하던 속도를 살려 쇄도하며 추가골을 터뜨렸다.

3-0으로 벌어진 가운데 베트남은 만회골을 넣기 위해 라인을 끌어올리며 적극적인 공격을 펼쳤다. 후반 25분 트란 민 부옹이 아크 정면에서 얻은 프리킥을 오른발로 감아차 몸을 날리 조현우를 뚫어내는 그림 같은 골을 만들었다.

이로써 한국은 3-1로 경기를 마감한 한국은 일본-아랍에미리트전의 승자와 9월 1일 금메달을 두고 격돌한다.

사진 뉴스1

백종국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