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HOME 정책 정부
"평양 정상회담, 내달 12일~13일 사이일 것"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8.08.14 09:09
  • 댓글 0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

[오가닉라이프신문 김도형 기자]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는 평양에서 열릴 3차 남북정상회담이 내달 12~13일 사이 열릴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문 특보는 전날(13일)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우리 정부는 날짜를 아직까지는 얘기하지 않고 있는데 정해졌다고 보나'라는 질문에 "거의 그렇게 봐야 될 것"이라며 "현실적으로 9·9절이 끝나야 되니 9·9절 끝나서 일하는 날인 12일부터 13일 사이에 (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특보는 '유엔총회 이전에 3자든 4자든 모여 종전선언하는 것은 물건너 간 것으로 해석이 됐다'는 질문에는 "가능성은 적어졌지만 그래도 남·북·미·중 4자가 9월23일부터 27일 사이에 연설을 하니까 빨리 노력을 하면 불가능한 것은 또 아니라고 본다"고 답했다.

사진 뉴스1

김도형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