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단여백
가수 슈, 도박혐의 인정 "빌린 돈 꼭 변제하겠다" 사과.. 남편 임효성도 사과
  • 이은주 기자
  • 승인 2018.08.03 17:44
  • 댓글 0
슈-임효성 부부. 사진 슈 SNS.


[오가닉라이프신문 이은주기자] 걸그룹 출신 가수 A씨가 6억원대 사기혐의로 피소됐다는 앞선 보도에 대해 S.E.S 출신 슈가 도박혐의를 인정하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S.E.S 출신 슈 남편이자 전 농구선수 임효성도 함께 사과의 말을 전했다.

슈는 3일 이데일리를 통해 ”지인과 휴식을 위해 찾은 호텔에서 호기심에 처음 카지노에 방문했다. 도박 룰을 잘 알지 못하는 상황에서 큰돈을 잃어 빚을 지게 됐다. 높은 이자를 갚지 못하는 상황에 악순환이 반복됐다. 빌린 돈을 꼭 변제하고 다시는 물의를 일으키지 않을 것을 다짐 드린다”라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슈의 남편인 임효성 또한 해당 매체를 통해 이날 보도 관련 진중하게 사과했다.

임효성은 “아내인 슈가 물의를 일으켜 실망하신 분들께 남편으로서 깊은 사과의 말을 전한다”고 우선 사과했다. 이어 임효성은 “빚을 갚지 않은 것이 아니라 아직 다 갚지 못한 상황에서 피소된 것”이라며 “이미 상당액을 변제했다. 백방으로 노력해 꼭 빌린 돈을 모두 갚을 것을 약속드린다”고 전했다.

임효성은 아울러 “슈는 좋은 엄마, 좋은 아내이다. 그 누구보다 제가 잘 알고 있다. 다만 아이 셋을 키우며 최근 육체적 피로가 극도로 심했고, 연예 활동 기복 등으로 스트레스가 많았다. 슈를 아는 분이면 잘 아시겠지만, 워낙 순수해서 물정이 어둡고 꼬임에 넘어가곤 하는 경향이 있다”고 밝혔다.

또한 “큰 실수를 저질렀고, 깊숙이 반성하고 있다. 오점을 남겼지만, 채무를 변제하고 다시 일어서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그는 “이혼, 부부간 마찰 등 추측이 난무하고 있지만 모두 사실이 아니며, 돈보다는 사람이 먼저다. 저는 남편으로서 최선을 다해 가정을 올바른 길로 이끌 것을 다짐 드린다”고 아내에 대한 사랑하는 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슈는 임효성과 지난 2010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과 딸 쌍둥이 자매를 두고 있다.

사진출처 슈 SNS

이은주 기자  organiclife02@naver.com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자연에 산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 Back to Bottom